기사제목 삼성전자, 2019년형 전기레인지 인덕션 출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삼성전자, 2019년형 전기레인지 인덕션 출시

기사입력 2019.02.17 12:1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삼성전자가 강력한 화력과 15단계의 미세한 온도 조절 기능으로 요리의 맛을 극대화하고, 안전성과 사용 편의성까지 대폭 강화한 2019년형 전기레인지 인덕션을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은 슈퍼 프리미엄 라인업인 ‘셰프컬렉션 인덕션’ 3모델을 포함, 총 8개 모델이다.


20190213-pr-induction-1.jpg

 

삼성 ‘셰프컬렉션 인덕션’은 국내 최고 수준인 최대 6,800W(와트) 의 강력한 화력을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제품과 달리 모든 화구를 동시에 사용하더라도 출력 저하 없이 최대 화력으로 음식을 빠르게 조리할 수 있으며, 강한 화력이 요구되는 볶음·튀김 요리도 맛있게 완성할 수 있다.

또한, 이 제품에는 국내 최초로 1개 화구를 최대 4분할해서 사용 가능한 ‘콰트로 플렉스존’이 적용돼 조리 도구의 크기와 형태에 상관없이 여러 가지 요리를 동시에 할 수 있으며, 보다 촘촘하게 코일을 탑재해 사각지대 없이 고른 열 전달이 가능해졌다.

20190213-pr-induction-4.jpg

올해 신제품은 내구성과 안전성 역시 크게 강화됐다.

제품 테두리에 알루미늄 프레임을 적용해 측면과 모서리 부분이 조리 용기에 부딪쳐 깨지거나 균열이 생길 확률을 크게 줄였으며, 제품 상판에는 강화 유리로 유명한 독일 브랜드 쇼트(Schott)의 ‘세란(Ceran) 글라스’를 적용했다.

이 제품은 편의성도 한층 강화돼 ▲스마트싱스(SmartThings) 앱과 연동해 제품 동작 상태와 사용 이력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능 ▲상판에 남아 있는 열을 직관적으로 표시해주는 ‘잔열 표시’ 기능 ▲화구 위치를 따로 선택할 필요 없이 원하는 위치에 용기를 올리고 바로 화력을 설정할 수 있는 ‘자동 용기 감지’ 기능 등이 적용됐다.

이 밖에도 기존 제품에 선보여 호평을 받았던 ▲화력의 세기를 직관적으로 보여주는 LED 가상불꽃 ▲탈부착 방식으로 청소하기 편리한 마그네틱 다이얼 등 삼성 전기레인지만의 차별화된 기능들은 그대로 탑재됐다.

신제품은 전기공사를 통해 주전원을 제품과 직접 연결하면 최대 화력으로, 전원 플러그만 꽂아 간편하게 설치하는 경우 3,300W까지 화력을 사용할 수 있다.


20190213-pr-induction-7.jpg

 

또한, 삼성전자는 ‘콰트로 플렉스존’으로만 구성된 ‘셰프컬렉션 인덕션’ 올 플렉스 모델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이 제품은 좌우 화구가 모두 ‘콰트로 플렉스존’으로 구성돼 총 8개의 쿠킹존에 다양한 종류의 조리도구를 자유롭게 배치할 수 있으며, 최대 7,200W의 센 화력으로 조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 2019년형 전기레인지 인덕션은 빌트인 타입과 프리스탠딩 타입으로 출시되며, 제품별 세부 기능 차이와 전원 연결 방식에 따라 출고가 기준 129만원에서 299만원까지 운영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김성은 상무는 “최근 미세먼지 등의 환경 요인으로 전기레인지가 건강을 위한 필수 가전으로 자리잡고 있다”며 “강력한 화력과 안전성까지 갖춘 신제품이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오는 14일부터 삼성닷컴 홈페이지를 통해 ‘셰프컬렉션 인덕션’ 올 플렉스 모델의 예약 판매를 시작하며, ‘셰프컬렉션 인덕션’ 사전 체험단도 모집한다.

한편 관련업계에서는 인덕션에서 발생하는 유해 전자파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아 아쉽다는 반응이다. 

전자파차단코리아의 한 관계자는  "인덕션은 자기장의 원리를 활용하는 만큼 전자파발생량이 많은 것이 사실"이라며, "장시간 사용을 자제하고 원거리에서 조리하는 것이 건강을 해치지 않는 방법" 이라고 조언했다. 

 
<저작권자ⓒ전자파신문 & shield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전자파신문  |  등록일자 : 2017.11.1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00239  |  발행인/편집인 : 이현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식
  • 서울취재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682, 113동 4층 402호  |  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장등로 56, 101동 3층 306호       
  • 사업자등록번호 : 504-14-10157   대표전화 : 053)939-2040  |  보도자료 및 제보  shieldnews@naver.com
  • Copyright © 2019 전자파신문 all right reserved.
전자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